daily ALPA-K news briefing 알아서 남주는 항공뉴스를 전달해 드립니다.

항공업계의 새해 화려한 飛上을 바라며…

올해 코로나19로 많은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었지만 항공업계의 위기는 무엇보다 두드러졌다. 하늘길이 막히면서 비행하는 항공기보다 공항에 주기된 항공기들이 더 많을 정도였다.

[출처: 아이뉴스24]

항공업계, 코로나19 재확산에 곡소리…‘무착륙 관광 비행’ 등 회생 카드 무용지물

코로나19 직격탄으로 ‘통곡의 계곡’을 건너면서도 화물 운송 강화와 무착륙 관광 비행 상품 출시 등 회생을 위해 몸부림쳤다.
분위기가 되살아나는 듯 했지만 코로나19가 재확산 되면서 관련 여행 상품 취소가 잇따르는 등 위기감이 다시 고조되고 있다.

[출처: 이지경제]

하늘길 막혀 `개점휴업`… 항공빅딜로 초대형국적항공사 출범

코로나19 사태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곳을 꼽으라면 항공업계이다. 최근 10년간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온 항공업은 코로나19로 국제 하늘길이 막혀 여객선 운항이 사실상 개점휴업 상태다. 특히 코로나19 이후 아시아나항공 인수합병도 난항을 겪으면서 결국 대한항공과 합병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업계에선 벌써부터 구조조정 대란을 우려한다.
[출처: 디지털타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