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ALPA-K news briefing 알아서 남주는 항공뉴스를 전달해 드립니다.

제주항공 작년 영업손실 3천358억…저비용항공사 줄줄이 적자

코로나19 여파로 줄어든 항공 여객 수요에 국내 저비용항공사(LCC)들이 지난해 줄줄이 사상 최대 적자를 기록했습니다.
제주항공은 연결 기준 작년 한 해 영업손실이 3천358억원으로 전년(329억원)과 비교해 적자 폭이 921%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오늘(15일) 공시했습니다.

[출처: KBS]

‘생존기로’ 항공업계, 내년부터 수백억 ‘부품관세’ 내야할 판

코로나19로 인한 항공수요 급감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항공업계가 내년부터 수백억원 규모의 ‘항공기 부품관세’까지 부담하게 됐다.
그야말로 엎친데 덮친 격이다. 업계에서는 업계 상황을 고려해 관세 면제를 지속해 줄 것을 호소하고 있다.

[출처: 이데일리]

울릉공항 예정지 상공에 소형 여객기 ATR 72-500 최초 비행

2025년 완공 예정인 울릉공항 최초 취항 예정 항공사인 하이에어의 소형 여객기가 김포공항을 출발해 동해안과 울릉도 상공을 비행할 예정이다.
여행 및 레저 예약 플랫폼 클룩(KLOOK)은 15일 삼일절을 맞아 정부의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하늘에서 울릉도의 절경을 감상하고 일출까지 감상할 수 있는 국내 최초 울릉도 무착륙 비행 상품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출처: 프레시안]